원주다이내믹댄싱카니발

보도자료

“완성도 ‧ 안전성 높였다” 2023 원주 댄싱카니발, 새 패러다임 출발 - 관성적 무대 버리고 수준 높은 공연 ‘꽉꽉’-

페이지 정보

작성자 댄싱카니발 댓글 0건 조회 2,631회 작성일 23-09-12 14:02

본문

원주를 대표하는 축제 ‘2023 댄싱카니발이 올해는 그 어느 때보다 수준 높은 공연과 안전성을 높인 새로운 관람 체계를 갖춰 시민들을 맞이한다.

 

2023 원주 댄싱카니발 축제사무국은 새로운 패러다임으로의 탄탄한 준비를 마치고 오는 922일부터 24일까지 사흘간, 원주 댄싱공연장 일원에서 축제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특히 올해 축제는 여러 해 동안 비슷한 팀과 비슷한 무대, 관성적으로 반복되어 온 기존의 방식을 과감히 버리고, 보다 다채롭고 완성도 높은 공연으로 마련된다.

 

뛰어난 기량 갖춘 시민팀 엄선해 무대서 경합

 

가장 두드러지는 변화는 무대의 완성도이다.

 

2023 원주 댄싱카니발에서는 예선에 참가한 여러 시민팀 중 전문가의 영상 심사를 통해 선발된 뛰어난 기량의 12팀이 22일에 있을 본선 무대에 오른다.

 

이날 무대에서의 경합을 통해 8팀을 최종 선정되면, 이들 팀은 각각 대상과 최우수상, 우수상, 장려상, 인기상 등의 수상과 함께 상금 총 3600만원을 수여받고 23일과 24, 양일간의 앙코르 무대에 다시 서게 된다.

 

, 아쉽게도 무대에 참여하거나 오르지 못한 팀들은 다른 공연 무대의 기회를 통해 오히려 시민들의 폭 넓은 자유로운 무대 참여가 가능하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다양한 장르의 전문팀 참여로 무대 수준 UP

 

시민팀의 무대뿐 아니라 강원도립무용단과 국내 뮤지컬팀 등 전문팀이 참여해, 무대의 수준을 한층 업그레이드 한다는 점도 2023 댄싱카니발만의 특징이다.

 

, 원주시립교향악단과 원주시립합창단, 시민합창단, 퓨전국악팀 등 댄스 분야 뿐 아니라 다양한 문화예술계의 공연을 함께 선보여 경계를 허무는 다채로운 예술의 장으로 펼쳐질 예정이다.

 

이와 함께 가을밤을 수놓는 화려한 드론쇼와 특수 조명, 미디어 아트 등을 통해 시민들에게 볼거리를 선사한다는 계획이다.

 

감염병과 사고로부터의 안전성 높인 티켓 배부 방식도입

 

아울러 코로나 펜데믹과 각종 안전사고 등을 거치며 보다 높은 안전성을 고심한 결과, 메인 무대를 찾는 관람객 맞이 방식에도 변화를 꾀했다.

 

이에 따라 이번 행사는 수많은 인파가 한꺼번에 관객석으로 몰리지 않도록 무대 관람에 한해서는 티켓을 사전 배부하는 방식으로 운영될 예정이며, 자세한 티켓 배부 방식 등은 추후 홈페이지 개제 및 자료 배부 등을 통해 공지할 예정이다.

 

2023 원주 댄싱카니발 김정 총감독은 그간 반복됐던 관성적인 공연이 아닌 원주시민을 위한 수준 높고 다채로운 공연을 엄선해 준비했다, “보다 높은 완성도와 원활한 운영을 위해 남은 기간에도 땀 흘려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